• 즐겨찾기추가
사건명 전동차 내 강제추행 사건
사건번호 대법원_2020도15259 분야 대법원
등록일자 2021.03.19 조회 109
[판시사항]

◇성폭행 피해자의 대처 양상에 따른 피해자 진술의 신빙성 판단◇


 


성폭행이나 성희롱 사건의 피해자가 피해사실을 알리고 문제를 삼는 과정에서 오히려 피해자가 부정적인 여론이나 불이익한 처우 및 신분 노출의 피해 등을 입기도 하여 온 점 등에 비추어 보면, 성폭행 피해자의 대처 양상은 피해자의 성정이나 가해자와의 관계 및 구체적인 상황에 따라 다르게 나타날 수밖에 없다. 따라서 개별적, 구체적인 사건에서 성폭행 등의 피해자가 처하여 있는 특별한 사정을 충분히 고려하지 않은 채 피해자 진술의 증명력을 가볍게 배척하는 것은 정의와 형평의 이념에 입각하여 논리와 경험의 법칙에 따른 증거판단이라고 볼 수 없다.


 


☞ 피고인이 경의중앙선 전동차 안에서, 피해자(여, 28세)의 앞에 붙어 서서 손을 피해자의 치마 속에 집어넣어 스타킹 겉 부분까지 손가락이 닿은 채로 검지와 중지손가락을 이용하여 피해자의 성기 부분을 문지르고 더듬는 등 약 5분 동안 피해자를 강제로 추행하였다는 이유로 기소된 사안에서, 원심은 사람이 많은 전동차 내에서 피고인에게 큰 소리로 항의하고 피고인을 잡고 전동차 밖으로 끌어 내린 뒤 경찰에 신고한 피해자의 태도에 비추어 적극적이고 용감한 성격인 피해자가 일정 시간 공소사실과 같은 정도의 피해에 대하여 이의를 제기하지 않고 참았다는 것은 믿기 어렵다는 등의 이유로 피해자 진술의 신빙성을 배척함으로써, 공소사실을 유죄로 판단한 제1심판결을 파기하고 무죄를 선고하였음


 


☞ 그러나 이 사건 피해자의 진술이 그 진술 내용의 주요한 부분이 일관되며, 경험칙에 비추어 비합리적이거나 진술 자체로 모순되는 부분이 없고, 또한 허위로 피고인에게 불리한 진술을 할 만한 동기나 이유가 분명하게 드러나지 않는데다가, 추행행위를 인지하게 된 경위에 있어서 ‘처음에는 생리대 때문에 바로 느끼지 못하였다가 한 30초 정도 뒤에 느낌이 이상하여 한 걸음 이동하였는데, 피고인이 그때부터 노골적으로 따라 붙어서 이 사건 추행을 하였다.’, ‘3~5초 정도 눈으로 정확히 범행 장면을 목격하고 난 뒤에 정신을 차리고 따졌다.’는 등으로 진술하고 있는 이 사건에 있어서, 피해자의 항의 태도만으로 피해자의 성격을 속단하여 피해자 진술의 신빙성을 배척한 원심판결은 개별적, 구체적인 사건에서 성범죄 피해자가 처하여 있는 특별한 사정을 충분히 고려하지 않은 채 피해자 진술의 증명력을 가볍게 배척하는 것으로 논리와 경험의 법칙에 따른 증거판단이라고 보기 어렵다는 등의 이유를 들어, 원심의 판단에 증거의 증명력에 관한 법리를 오해한 잘못이 있다고 보아 원심판결을 파기환송한 사례


 



[재판요지]


[전문]

https://www.scourt.go.kr/portal/news/NewsViewAction.work?pageIndex=2&searchWord=&searchOption=&seqnum=7588&gubun=4&type=5



[참조조문]

목록

글쓰기 수정 삭제

현재페이지 1 / 201

NO 사건명 사건번호 등록일자 분야
6018 회삿돈 44억 빼돌려 호화생활 회사는 폐업 울산지방법원 2020고합292 2021.04.14 형사
6017 교도소 동기에 투자 미끼로 22억 가로채 울산지방법원 2020고합288 2021.04.14 형사
6016 '굿 해야 결혼 할 수 있어' 사촌 돈 뜯어낸 울산지방법원 2020고정849 2021.04.14 형사
6015 야간마트 상습절도범 실형 울산지방법원 2020고단5359 2021.04.14 형사
6014 술 취해 성기 노출 거리 활보 울산지방법원 2020고단5112 2021.04.14 형사
6013 무면허 치과 의료행위 울산지방법원 2020고단4465 2021.04.12 형사
6012 의사 행세 결혼 미끼로 억대 돈 뜯어내 울산지방법원 2020고단4012 2021.04.12 형사
6011 대기업 취업 미끼 1억 받아챙겨 울산지방법원 2020고단2677 2021.04.12 형사
6010 경찰관이 체포영장에 의해 체포절차에 착수 광주고등법원 (전주)_2021노7 2021.04.09 형사
6009 검찰 피의자신문 일부 내용을 공판과정에서 광주고등법원 (전주)_2020노230 2021.04.09 형사
6008 강도살인죄의 기수시기 광주고등법원 (제주)_2020노117 2021.04.09 형사
6007 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도주치상 광주지방법원 2020고합257 2021.04.08 형사
6006 현존건조물방화예비 광주지방법원 2019노3181 2021.04.08 형사
6005 아파트 거주민인 피고인이 과도와 식칼로 관 대구지방법원_2021고단124 2021.04.08 형사
6004 보이스피싱 현금 수거·전달책 사건 춘천지방법원 2020노889 2021.04.07 형사
6003 비접촉 교통사고로 인하여 특정범죄가중처벌 대구지방법원_2020고합411 2021.04.06 형사
6002 선급금반환청구 2020나20976 선급금반환청구 2021.04.06 민사
6001 확정판결이 인정한 채권의 소멸시효를 중단 대구고등법원 2019나26770 매매대금반환 2021.04.06 민사
6000 유언장에 컴퓨터 이용 작성 부분과 자서 부 서울고등법원_2020나2021150 2021.04.05 민사
5999 수사기관의 요청에 따른 증거확보 목적으로 서울고등법원 2020노2015 2021.04.05 형사
5998 보건용 마스크 보관행위에 관한 물가안정에 서울서부지방법원_2020고정911 2021.04.03 형사
5997 지하철 객차 내에서 마스크를 제대로 착용할 부산지방법원 2021고정11 2021.04.02 형사
5996 누범기간 및 집행유예결격기간의 기산점에 부산지방법원 2020노2029 2021.04.02 형사
5995 환경 훼손이나 오염 발생 우려가 있는 개발 대법원_2020두51280 2021.03.31 대법원
5994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대법원_2021도749 2021.03.31 대법원
5993 아동·청소년의성보호에관한법률위반(음란물 대법원_2020도18285 2021.03.31 대법원
5992 대통령의 업무수행과 관련한 의견을 표명하 대법원_2016도14995 2021.03.31 대법원
5991 금융투자업자에 대한 투자자가 대주주 변경 대법원_2016도14165 2021.03.31 대법원
5990 남편의 폭력 행사를 이유로 배우자가 이혼청 2020므14763 이혼 및 위자료 2021.03.31 대법원
5989 지역주택조합을 상대로 기납부 조합원분담금 2020다277641 부당이득반환청구의 소 2021.03.31 대법원